Director:Sam Raimi

http://www.imdb.com/title/tt1127180/

 

저처럼 샘 레이미를 <스파이더맨>이 아니라 <이블 데드> 시리즈나 <크라임 웨이브>의 감독으로 기억하고 싶어하는 사람이라면 이 영화에 분명 만족하실 겁니다.

 

현란한 카메라웤, 저렴해뵈는 분장을 한 유령들의 깜짝쇼, 잔인한 유머 등에 키득대고 있자니 대학초년 시절 <이블 데드>를 처음 영접하던 순간의 기억이 새록새록 되살아나더군요. 무척 즐거웠습니다.

 

<스파이더맨> 따위 개나 줘버리고 계속 이런 영화나 만들어주셨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만...

 

엔딩 크레딧을 보니 Raimi 집안 사람인 듯한 이름이 많이 보이더군요.

 

브루스 캠벨은 안 나옵니다.

 

Here kitty, kitty, ...
(2009.06.14)

 

신고
« PREV : 1 : ··· : 3 : 4 : 5 : 6 : 7 : 8 : 9 : 10 : 11 : ··· : 333 : NEXT »